Log in

2015년 12월 3주 [잠시 멈춰, 그리고 반추] BY DJ 희파니

어느덧 2015년이 지나갔습니다. 무엇인가를 이루었나요? 목표로 달려가는 중이였나요? 아니면 소중한 것을 잃으셨나요.. 올해 어떻게 보내셨나요?

우리 모두 또 하나의 나이태를  새겨가네요. 광란의 연말이든, 설램의 연시든 잠시 멈추어 서서, 이공일오를 음미해 봅시다.

이럴 때 쓰란 건 아니었지만, 혜민 스님도 말씀하셨습니다. ‘멈추면 비로소 보이는 것들’ 이 있다구요.

제가 준비한 노래를 감상하며 올 한해 곡씹어 보는 시간을 가져보세요! 분명 의미 있는 시간이 될 것입니다

올해 당신에게 어떤 추억들이 스쳐지나갔나요? 그 바람을, 다시는 잡을 수 없는그 바람들을 상상으로나마, 아니 기억으로나마 다시 느껴보세요~

이소라 – 바람이 분다.

 

아픈 일이 먼저 떠오르나요? 괜찮아요, 같이 곡씹어 봐요, 그 상처가 아무는 과정에 우리는 한 층 더 성장한 사람이 될 수 있을 겁니다!

 

프라이머리 – 독

 

자 이제 행복했던 기억을 떠올려 보세요! 그 기억 속에 당신의 옆에 있던 사람은 누구인가요? 부모님? 연인? 친구들? 혹 앞의 아픈 기억들과 겹치나요? 그럴 수 있습니다. 그림자와 밝은 빛은 필연적으로 공존합니다. 다만,  행복했던 추억의 색을 멋대로 덧칠하지 마세요. 있는 그대로의 추억은 자연스럽게, 서서히 예쁘게 색이 바래갈 것입니다.

 

, 금방이라도 없어질것만 같은.. 그아슬아슬한 올해의 끝에 서 계신가요? 괜찮습니다! 우리의 인생은 멀리서 가까이 보면 비극일지라도 멀리서 보면 희극이라고 하네요~ 당신의 올해 결국은 Happy Ending 입니다.

Mika – Happy Ending

 

Read more

2015년 12월 1주 [Merry Christmas!] By Dj 항

크리스마스만 되면 떠오르는 영화에 떠오르는 노래!
너무 귀여운 토마스 생스터가 눈에 띄네요ㅎㅎㅎㅎ 메이즈러너에서 넘나 훈훈하게 자랐죠!

봐도봐도 넘나 좋은 영화…★

도입 부분만 들어도 너무 설레는 캐롤 아닌가요!!
앞에 뜬뜬 부분만 들어도 크리스마스가 실감나지 않나요?

개인적으로 제가 가장 좋아하는 크리스마스 노래!
저 사이에서 함께 크리스마스를 보낸다면 더 바랄 것이 없을 것 같네요

얼마 전에 학교 앞에 트리에 점등식이 있었더라구요.
정말 올해의 끝도 코앞인 것 같아요.
날도 추워지는데 감기 조심하시고 다들 즐거운 크리스마스 보내세요!

Read more

2015년 11월 3주 [가을] BY DJ호랑

놀러가기 딱 좋은 날씨와 단풍이 마음을 뒤숭숭하게 만드는 가을,

더 추워지기 전에 잔잔한 노래를 들으며 혼자 거리를 걸으며 주변을 둘러보는 여유를 가져봐요.

 

40 – 별 헤는 밤

 

NELL – 기억을 걷는 시간

 

에일리 – 저녁 하늘

 

윤건 – 가을에 만나

 

장재인 – 가로수 그늘 아래 서면

 

이문세 – 옛사랑

 

Read more

많은 영화들이 한 폭의 장면으로 기억되는 것 처럼 많은 영화들이 음악으로 기억되기도 하죠! DJ 김척이 소개하는 영화를 만든 음악들.   007 Sky fall : Adele – Skyfall 007 시리즈 중 Skyfall에 메인 OST로 사용된 음악. 오프닝 5분 동안 나오는 아델의 노래는 한껏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올렸지만 나머지 2시간은 그 기대감에 부응하지 못한 영화ㅠㅠ 다음 시리즈인…

Read more

2015년 10월 2주 [이 가을, 보송한 니트를 얹고 밤산책하며] by DJ로지

 

 

 10월 둘째 주도 지나가고 있습니다.

이런저런 일 때문에 한창 바쁠 시기인 지금 너무 지쳐있지 않나요?

그럴 땐 뭐니뭐니해도 혼자만의 시간을 갖는게 최고죠.

시원한 바람 맞으며 비워가는 머릿속은 감성으로 충전!

더 쌀쌀해지기 전, 홀로 동네를 거닐며 DJ로지의 추천곡 들어보시겠어요?

 

Capenters – Goodbye to Love

요즘 인기를 끌고 있는 드라마에서 여주인공과 남주인공이 들으며 편안함을 느끼는 곡, 바로 Carpenters의 Close to You입니다.

Carpenters 곡은 한 곡 한 곡이 명곡인 것 같아요.

소개해드리는 Goodbye to Love는 4집에 수록된 곡입니다.

And all I know of love is how to live without it / I just can′t seem to find it

라는 가사가 쓸쓸하면서도 공감됩니다.

Lianne La Havas – Lost&Found

이 곡이 수록된 앨범도.. 모든 곡이 킬링트랙이라고 생각해요!

가사는 슬프지만, 허스키하면서도 부드럽고 풍부한 Lianne La Havas의 목소리와 피아노반주 들으며 산책하면 한 걸음 한 걸음이 감미로울 것 같아요.

 

장재인 – 다른 누구도 아닌 너에게

솔직히 다들 한번쯤 좋아하는 사람과의 시간을 상상하고 때로는 돌이켜보면서

괜히 웃어본 적 있잖아요? 다 안다구요( ͡° ʖ ͡°)

그 순간을 잡아낸 곡입니다.

내 밤잠을 뺏긴 다른 누구도 아닌 그사람 한 명씩 마음에 품고 산책해요 두근두근!

 

10cm – Beautiful Moon

휘영청 얄밉게도 예쁘게 뜬 달을 보며 걷기 좋은 노래!

조금은 더 유쾌하고 가벼운 마음으로 걷고 싶을 때 듣는 10cm의 노래에요.

너의 그 은근한 몰락에 건배를 이라는 가사를 가장 좋아하는데,

여러분은 어떤 가사를 제일 좋아하게 될까요?

 

 

 

Read more
Copyright(c) 2017 by 연세인터넷라디오방송국

Log in or Sign Up